파워볼게임 투자 방법

파워볼 파워볼게임

파워볼 투자 방법

파워볼 투자 어떻게 분류하여 투자해야될까요?

파워볼 사설 사이트의 공통적인 속설 중의 하나가 도박은 기술이 아니라, 자본으로 하는거다 라는말 많이들어 보셨을겁니다.

파워볼 투자 는 무한에 가까운 자금이 있는 사이트와 계속적인 배팅을 하게되면, 마지막엔 결국 잃을 수 밖에 없는 시스템이다. 어느 정도 맞다는 생각을 하지만, 파워볼 구간 분석으로 확률을 확실히 높일 수 있는 몇 안되는 도박 중 하나가 바로 파워볼 입니다.

하지만, 스포츠토토나 파워볼도 자본이 부족하면 판단력이 흐려지고 무리한 배팅게임을 계속하게 될겁니다. 절대 그런식의 베팅은 투자가 아니라 도박중독이라 할수있습니다.

여기서 말하고자 하는 투자금은 곧, 파워볼 게임에서 의 베팅금액과 자신의 투자금을 의미하고 다 잃는 상황이 와도 상관없는 여유 자금이여야 한다는 점입니다. 매 달마다 추가적으로 투입이 가능한 무리가 안되는 자금이어야 합니다. 그리고, 말씀드릴 것은 파워볼 투자 의 정확한 사용내역 입니다.

파워볼이나 나눔로또복권과 같은 수익에 대한 정산은 매 월 하되 수익 금액에 대한 인식은 연간으로 장기간 봐야하고, 수익율은 연간 누적수익을 목표로 수익이 생긴다는 시점에서 관리 하셔야 합니다.

하지만, 파워볼 게임 배팅에 실망하거나 큰 자만심 없이 자기가 금액적으로 자신이 정한 월별 투자금을 잃으면, 해당월은 손실 확정으로 다음 월에 정해놓은 투자금이 들어갈때까지 무조건 쉬어가는 루트 입니다.

중요한건 본인의 투자금액 설정은 결국 판돈이 되는 월 투자금은 여유자금에 속하겠지만, 더블 배팅의 한계를 자신이 몇몇 횟수로 설정하고, 정해둔 1달이라는 시간동안 배팅 금액을 얼마로 설정 하느냐에 따라 투자금 설정이 무리하지 않게 가능합니다.

반드시 연간 배팅 손실과 수익에 더불어 월 배팅 손익표를 관리해야 투자금의 정확한 사용 내역을 알수있습니다.

마지막으로, 파워볼 투자에 대한 시뮬레이션을 미리 해보고, 일정 수익이 났을때 보다는 정말 운이 없어서 손실만을 봤을때를 잘 생각하셔야 합니다.

자신의 배당이 수익 또는 손실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는 결국 적중율 이지만, 정말 운도 따라 주지않을때 손해금액을 정해놓고, 더 투자없이 쉬어가야 겠다고 판단하고, 여유자금이 더 들어오는게 아니면 절대적으로 쉬어가야 합니다.

그리고, 꾸준히 승률이 절반 이상은 되어야 평균적인 파워볼 투자 의 수익을 낼 수 있으니, 어느 정도의 분석노하우를 알고 있을때 파워볼 투자를 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이 방법을 실전에 적용시키기 전 가상으로 하시던 소액으로 하시던 반드시 월간 배팅 시뮬레이션을 통해 본인만의 적중률을 사전 점검한뒤 잃어도 타격을 입지 않는 금액으로 시작하셔야 한다는 점도 강조 드립니다.

파워볼 투자 금액에 부담이 없이 기간을 조금만 길게보면 작은 금액으로도 꾸준한 수익을 올릴수 있을것입니다. 승률이 좋다해서 금액을 올린다고는 절대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파워볼 게임은 2/1의 확률로 결과값이 측정이 됩니다. 파워볼 투자 시간은 조금 걸리지만, 어느정도 노하우만 습득하면 정말 좋은 장기간 프로젝트로 성공할수 있습니다.

파스칼 파워볼

“파스칼은 드 메레가 문의한 나머지 한 문제는 주사위를 던졌을 때 같은 번호가 나올 확률이 얼마나 될까라는 것이었는데, 파스칼은 이 주사위 문제를 푸는 과정에서 “파스칼의 삼각형”으로 유명한 이항 전개 계수를 발견했다. 그리고 수학자 페르마와 서신교환을 통해 이를 정리했다.파스칼의 업적에는 뛰어난 것이 많다.

그는 자기가 생각해 낸 방식에 따라 기하학을 공부하여, 삼각형의 세 변의 내각을 합치면 180°가 된다는 것을 12세 때 알아냈다.

17세 때에는 기하학 중에서 가장 멋진 정리의 하나를 증명하였는데. 그 유명한 ‘신비의 6각형이다.

그는 ‘신비의 6각형’이라 불리는 원뿔 곡선에 내접하는 6각형에 관한 정리(원뿔곡선에 내접하는 6각형에서 대응하는 변의 ‘연장의’ 교점은 일직선 위에 있다)를 발견하여 세상을 깜짝 놀라게 하였다. 1647년에는 ‘토리첼리의 실험’을 연구하여 공기에도 무게가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그 무게에 의해 기압이 생긴다고 하였다. 이렇듯 소년 시절부터 천재성을 나타낸 파스칼은 아깝게도 39세의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죽기 전, 『기독교 변증론(팡세)』이라는 단편을 써서 남겼는데, “클레오파트라의 코가 조금만 낮았더라면 세계의 역사는 달라졌을 것이다!”
“인간은 자연 중에서 가장 약한 한 줄기의 갈대에 지나지 않는다. 그러나 그것은 생각하는 갈대이다.” 라는 명언들은 그가 『팡세』에 남겨놓은 말들이다.파스칼이 탄생시킨 확률의 역사는 도박의 역사이다.

최근 세계증시의 심장인 뉴욕 월가에서 수학자들이 각광을 받는 이유 역시 이러한 확률, 통계이론에 근거한 과학적 ‘투자도박’을 하기 때문이다.
예컨대 증권 선물시장에서 어떤 값에 거래를 할 것인가를 결정하는 ‘블랙, 숄즈 공식’은 상품의 구매가, 현시가, 구매시점까지의 기간, 이자율, 시장의 유동성 등 5가지 값으로 투자가격을 계산해 낸다.

현재 월가에서 활동하는 수학자는 1,000여명이다. 많은 투자회사들이 이처럼 수학자들을 동원, 추상의 세계로 여겼던 수학을 끌어내려 투자기법을 과학화하고 있는 것은 더 많은 이윤을 창출하기 위한 확률 때문이다. 파워볼 확률도 같은 방식으로 우리는 생각할 수 있다. 파워볼 확률 역시 수학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